서강대학교 - 학생부종합전형

2017년 06월 15일
유플라이입시연구소
서강대학교 학생부종합전형은 다양한 재능을 가진 열정적인 수험생 모두에게 열려있습니다. 지원자가 어떤 사람이고 무엇을 잘하며, 얼마나 많은 가능성을 가진 사람인지 입학사정관에게 보여주십시오. 서강대학교는 매년 지원자의 수만큼 다양한 가능성을 마주합니다. 같은 학교에서 같은 수업을 듣고 같은 활동을 했다 해도 다른 것을 배우고, 다른 꿈을 꾸고, 다른 모습으로 성장하는 것은 지원자 모두가 다르기 때문입니다. 서류평가는 이 지점에서 출발합니다. 다른 특성을 가진 여러 지원자를 공정한 잣대로 점수를 매겨야 하니까요. 그래서 단순히 교과성적만을 가지고 합격 순위를 매기지 않습니다. 고등학교 3년의 생활을 토대로 지원자가 `어떤 사람`인지를 평가합니다. 지원자가 `어떤 사람인가`를 알기 위해서는 교과성적만 가지고는 부족하겠죠. 그래서 비교과 영역 등 학생부에 나타난 모든 부분이 평가대상입니다. 일단 수시 지원을 해야 합격을 기대할 수 있겠지요. 그래서 서강대학교만이 가진 학생부종합전형의 특성을  3가지로 정리했습니다.

◉ 서강대 학생부종합전형은 개성과 열정을 존중합니다.

 

서강대학교는 별도의 인재상을 정해두고 서류평가에 반영하지 않습니다. 대학은 다양한 재능과 배경을 가진 학생들이 만나 서로를 발전시키는 곳이라고 생각하기에 대학이 정해둔  틀에 맞춰 인재를 선발하기보다는 서강대학교가 지원자에 맞춰서 선발합니다. 그러므로 누군가 정해놓은 틀에 맞추는 대신 본인이 어떤 사람인지 그리고 본인의 가능성을 가장 잘 전달할 방법이 무엇인지 고민해야 합니다. 서강대학교는 다양한 재능을 가지고 그 재능을 열정적 실행한 학생들에게 활짝 열려있습니다.

◉ 서강대 학생부종합전형은 서류만 가지고 합격생을 선발합니다.

 

서강대학교는 지원자가 고교 3년 동안 즐긴 학교생활 모두를 존중합니다. 열정을 가지고 임한 다양한 학교 활동을 서강대학교 입학사정관은 지원자가 학교생활을 즐겼다고 표현합니다. 그런 학생은 서강대에 지원할 자격이 충분합니다. 서강대학교는 수많은 지원자 중 가장 `즐긴` 학생을 선발하고자 합니다. 하지만 우수한 학생을 뽑기 위해 꼭 평가 방식이 복잡해야 할 필요는 없습니다. 지원자의 입시 준비에 대한 부담을 줄이고 평가의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오랫동안 방법을 연구했습니다. 결론 중의 면접이 불필요하다는 것입니다. 학생부를 기본으로 지원자의 고교 생활을 평가하여 선발하는 전형에서는 면접의 실효성이 크지 않습니다. 그래서  서강대학교 학생부종합전형에서 면접을 삭제했습니다.

고등학교생활기록부에는 지원자가 어떤 고교생활을 하였는지 판단할 수 있는 많은 정보가 들어있습니다. 여기에 자기소개서와 추천서, 자기주도형의 선택서류인 학교생활보충자료까지 더해지면 입학사정관이 지원자를 온전하게 평가할 수 있습니다. 면접의 실효성과 면접에 대한 지원자들의 부담을 고려하여 서강대학교 학생부종합전형은 서류평가로만 학생을 선발합니다. 학교생활기록부는 객관적 자료입니다. 제 3자인 담임선생님의 기록물이니까요. 입학사정관이 학생을 잘 알기 위해서는 지원자 스스로가 자신을 소개하는 자기소개서가 중요하겠지요. 주관적 감정을 알 수 있는 유일한 자료가 자기소개서입니다. 입학사정관에게 지원자의 학교생활 중 지원자가 즐긴 고교생활 이야기를 해보세요.

 

◉서강대 학생부종합전형에는 자연계・인문계 구별이 없습니다

 

지원자들의 다양한 개성과 열정적인 활동을 제한하지 않고 선발하기 위한 또 다른 방법으로 2018학년도부터는 학생부종합전형(일반전형)에서수시모집의 수능최저학력기준 계열구분이 사라집니다. 인문사회•자연계열 모두 같은 기준으로 수능최적학력기준을 적용합니다. 그래서 계열구분 없이 자유로운 지원이 가능합니다. 고등학생 때는 좋아하는 것들이 자주 바뀌곤 합니다. 예를 들어 수학이 재미있어서 자연계열을 선택한 학생도 사회현상에 더욱 더 관심을 두고 경제학자가 되기를 희망하면서 경제학부에 지원할 수 있습니다. 그 반대로 마찬가지죠. 문학에 관심을 두고 문과계열의 고등학생도 빅데이터 전문가가 되기를 희망하며 컴퓨터공학과에 지원할 수 있습니다. 2018학년도 지원자들은 문•이과라는 인위적인 구분 대신에 본인의 역량과 가능성이라는 새로운 틀로 전공을 선택할 수 있습니다.

magnifiercross linkedin facebook pinterest youtube rss twitter instagram facebook-blank rss-blank linkedin-blank pinterest youtube twitter instagram